무지개다리사업

리뷰 네비게이션

본문내용

무지개다리사업

  • 추진배경 및 필요성 _
    • 익산지역은 도․농 복합도시로서 도시에는 외국인 근로자가 농촌에는 결혼 이주 여성의 이주민 형태로 분포되어 있으며, 전라북도에서 가장 이주민 비율이 높음. 하지만 외국인 이주민들을 대상으로 운영하는 문화예술프로그램이 전무(全無)한 상태로 문화부에서 추진하고 있는 <무지개다리> 사업을 통해 문화의 다양성 확산 기회제공으로 한국에서의 이질감을 최소화하고 극복할 수 있는 프로그램 접근이 필요함
    • 전년도 사업이었던 익산지역 <문화다양성 라운드 테이블>과 <다가치 아카데미> 등에서 토의되었던 내용들을 바탕으로 익산지역 공공문화기관들과 문화단체들의 참여가 이루어져 문화다양성 확산에 기여할 수 있는 기반 마련
    • 문화다양성 거점공간의 확대와 역할분담에 따른 사업실행의 확장을 통한 다양한 국적과 계층 및 세대가 모두 참여 할 수 있는 프로그램 운영으로 문화다양성에 대한 인식개선
    • 올해 익산지역의 문화다양성 확산의 키워드인 모든 인간의 보편적 권리인 ‘인권’과 ‘문화향유권’을 바탕으로 도․농복합도시로서의 특성뿐만이 아니라, 여성친화 1호 도시인 익산의 장점을 살려 장애인과 이주민들의 문화권리와 자조모임을 확대하면서 도․농복합도시에 걸 맞는 도시와 농촌의 문화다양성 지역을 넓히고, 여성친화 프로그램 개발과 장애인과 이주민들의 문화권리를 찾아주기 위하여 문화공공기관(컨소시엄기관)과 협력단체들의 적극적인 협력과 협업을 통해 교육 및 체험프로그램 수행하고자 함
    • 전년도 사업에서 발굴된 동아리 지원과 활성화에 초점을 맞춰 단순히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수혜자에서 주체자로서의 변화를 꾀하고, 문화다양성 인식의 확대 및 개선방안을 마련하고자 함
  • 사업목표 _
    • 익산지역은 도․농 복합도시로서 도시에는 외국인 근로자가 농촌에는 결혼 이주 여성의 이주민 형태로 분포되어 있으며, 전라북도에서 가장 이주민 비율이 높음. 하지만 외국인 이주민
    • 2014년도에 진행했던 <다가치 라운드 테이블>을 발전시켜 2015 문화다양성 협의체 구성을 통해 문화기관과 문화․사회단체들 간의 문화다양성 인식 확산
    • 컨소시엄 기관의 문화기반시설을 활용한 다양한 프로그램 기획과 문화다양성 홍보 및 확산, 수혜자 확대
    • 지역 내 이주민과 선주민은 물론 계층과 세대를 아우를 수 있는 사회통합 및 문 화다양성 공존의 시민 의식 확산
    • 문화다양성 네트워크 연계를 통해 익산시민들의 문화 활동에 대한 현실적인 갈증 해소와 지역 정체성이 반영된 선주민․이주민들의 문화교류 기반 구축
  • 사업내용 _
    • 익산 문화다양성 다가치(多價値) 협의체 운영(책임기관 : 익산문화재단)
    • 익산 다가치(多價値) 집중 워크숍(책임기관 : 익산문화재단)
    • 다가치(多價値) (희망)모아 (행복)모아(책임기관 : 익산문화재단)
    • 다양한 문화가 열리는 도서관(컨소시엄기관 : 익산시립마동도서관)
    • 미디어多<多보다, 多듣다, 多누리다>(컨소시엄기관 : 익산공공영상미디어센터)
  • 기대효과 _
    • 문화다양성 확산을 위한 컨소시엄 공공문화기관의 전문성 강화 및 거점기관 확대를 통한 지속사업의 계기 마련
    •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하여 문화예술 네트워크 형성 및 교류 활성화를 통한 문화 다양성 가치 확산 및 시민 인식 확대
    • 참여자들의 자존감 확보 및 능동적 문화주체로 성장할 수 있는 기회 제공
    • 이주민과 선주민, 다양한 세대와 계층 및 국적 간의 자연스러운 만남의 기회 제공으로 일방적인 동화(同化)가 아닌 자발적인 문화수용력 향상
    • 문화예술 활동에 필요한 공간과 예산을 제공함으로써 주체자들의 자발적인 참여와 이를 통한 문화다양성 홍보 효과 기대

디자인구성요소

IKSAN
07.17 07:17 AM

화면 맨 위로 이동